자밍우드 자유 지역을 개방하고 영구적으로 운영하는 결의안이 28일에 승인되었다.

(몽골뉴스=하이몽골리아뉴스) 28일 몽골 정부 정례회의가 있었다. 총리 대변인 Ch.Bolortuya는 회의에서 내린 결정을 소개했다.

  1. 정기 국무회의에서는 10조 건강수호와 경제부흥 종합계획의 이행을 매주 발표한다. 총 대출 상환액은 3.2조 MNT다. 재무부는 종합 계획이 210,000개의 일자리를 구했다고 발표했다.
  2. 자밍우드 자유 지역을 개방하고 영구적으로 운영하기 위한 결의가 28일 승인되었다. 자유 구역 외에도 항만 운영을 간소화하기 위해 작업 그룹이 설립되었다.
  3. S.Battsetseg 외무장관이 중국을 실무 방문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중국 측은 관세 화물의 흐름을 개선하고 석탄 생산량을 늘리는 등 몽골 정부의 모든 제안에 긍정적으로 반응했다.
  4. 자밍우드 국경 검문소로 하루에 100대의 차량과 10대의 석탄 트럭이 통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