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 바트톨가 대통령 국가 안보 이사회 소집, 후렐수흐 총리”상황이 악화되면 격리 체제를 연장해야 한다.”

(몽골뉴스=하이몽골리아뉴스) Kh.Batulga 대통령은 현재 상황으로 인해 13:00에 국가 안보 이사회 회의를 소집했다. 회의가 끝난 후 국가 안보위원회 위원들은 국민들에게 성명을 발표했다. 

Kh.Battulga 대통령 은 “대중들에게 전염병의 확산과 관련된 문제를 논의했다. 국민들에게 경고를 하기로 결정했다. 모든 시민은 책임감 있고, 좋은 위생을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고, 정기적으로 손을 씻고, 서로 책임감있게 말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나는 국민들이 이 사태에 대해 경계 할 것을 촉구한다. 정부는 즉각적인 조치를 취하고 있다. 우리는 모든 것이 개인에게 달려 있음을 경고하는 이 성명을 발표한다.”

U.Kurelsukh 총리는 “2020년 1월 14일 국경을 폐쇄 한 이후 몽골은 성공적으로 전염병을 봉쇄했다. 안타깝게도 러시아에서 식량을 운반하던 운전자는 격리된 지 21일 만에 풀려 났지만 코로나 바이러스에 걸렸고 그의 가족은 감염되었다. 상황이 악화되면 검역 체제를 확대하겠다고 국민들에게 미리 경고하겠다.

시민은 차분하고 책임감 있고 위생적이어야 한다. 정부가 식량 상황을 미리 계획했기 때문에 우리나라는 식량 부족에 직면하지 않을 것이다. 사람들은 그것에 대해 걱정할 필요가 없다. 상점, 시장에 가거나 대량으로 물건을 살 필요가 없다. 정부가 이미 식량을 비축하고 있기 때문에 인위적인 부족을 일으키지 말 것을 촉구한다.”

G.Г.Занданшатар 국회의장은 “2020년 4월 29일, 전염병의 사회 경제적 영향 예방, 대처 및 감소에 관한 법률을 통과 시켰다. 법은 모든 시민이 공익, 공중 보건 및 국가 안보를 보호하고, 격리 체제를 엄격하게 준수하고, 개인 위생 및 관련 정부 기관의 요구 사항을 엄격하게 준수 할 책임을 높이도록 의무화하고 있다.

이것은 예외적인 상황이다. 국가 안보, 개인의 삶, 건강의 문제인 만큼 우리는 모든 국민이 법을 준수하고 서로를 도우며 힘을 합쳐 어려운시기를 극복 할 것을 촉구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평화를 보장하고, 거짓 정보로 사회에 충격을 주지 않고, 사회적 면역력을 약화시키지 않고, 공익에 대한 단결, 규율, 높은 의식으로 이 시기를 극복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