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중 외교장관, 협력 강화 약속

(몽골=하이몽골리아뉴스) 바트세트섹 몽골 외교부 장관과 친강 중국 외교부 장관은 전화 통화를 통해 양국 간 협력 강화를 약속했다.

양측은 최근 몇 년 동안 양국 정상의 쌍방의 공동 노력의 결과로 중국-몽골 관계는 발전 추세를 유지하고 협력이 결실을 맺었으며, 양국 간 무역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코로나19 전염병에 공동으로 맞서 싸웠다는 점을 강조했다.

친강 외교장관은 중국은 전염병 예방 및 통제 조치를 최적화하고 국경 간 여행을 촉진하기 위한 새로운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면서 몽골의 과학적이고 실용적인 입장을 높이 평가하며 양국 국민의 상호 왕래를 지지한다고 말했다.

바트세트섹 장관은 몽골과 중국이 산과 강으로 연결된 이웃 국가로서 지역 협력의 모범적인 파트너가 되고 있다고 언급하였으며 몽골은 ‘하나의 중국’원칙을 지지하며 양국 간의 협력에 있어서 다음 단계로 나아갈 준비가 되어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