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정보기술센터’ 설립

(몽골뉴스=하이몽골리아뉴스) ‘ICT 리더십 포럼 2021’이 지난 주말 한국에서 개최되었다. 

B.Bolor-Erdene, 통신 및 정보 기술 부서장, 통신 및 정보 기술부, 과학부 및 대한민국 국가 정보 기술청이 공동 주최한 포럼에서 몽골 대표 향후 4년 동안 6가지 전략 목표를 제시했다.

e-nation을 목표로 하는 틀 내에서 시민의 디지털 문해 능력을 향상시키고 젊은이들에게 인공 지능, 블록체인과 같은 현대 기술과의 소통 능력을 함양하기 위해 “정보 기술 센터” 를 설립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러한 맥락에서 몽골 정부의 통신규제청과 통신정보기술청은 대한민국 정보기술원과 “정보기술센터” 설립을 위한 전자적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MOU는 몽골을 대표하여 B.Bolor-Erdene 통신정보기술부장과 대한민국을 대표하여 국가정보기술원(National Information Technology Agency) 부사장인 박원지(Park Wonjee)가 서명했다.

각서에 따르면 몽골의 오지와 젊은 지역과 동에 ‘정보기술센터’를 설립하고 한국 전문가들이 4년간 운영 자문을 하게 된다.

정보기술센터 건립을 계기로 국내외 교원과 전문가들이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최신 기술을 대중에게 무료로 제공하고, 기술 프로그램을 시행할 수 있게 됐다.

센터의 건설은 2021년 12월부터 2022년 8월까지 진행되며 2022년 11월에 개장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