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천진항 컨테이너 혼잡 해소에 관심 표명

 

(몽골뉴스=하이몽골리아뉴스) S.Amarsaikhan 몽골 부총리는 9월 16~17일 두샨베에서 열리는 동방경제포럼에 참석하고 있다.

회담에서 양측은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양국 간 교역 및 경제협력 증진과 관련된 현안을 논의했다.

S.Amarsaikhan 부총리는 백신에 대한 중국의 지원이 전염병 퇴치를 위한 몽골의 노력에 크게 기여했다고 언급했다.

중국의 외교부장인 왕이(王毅) 외교부장은 전염병 극복을 위한 몽골의 노력에 백신과 재정적 지원을 계속 제공할 용의가 있음을 표명했다.

그는 또한 중국이 천진(텐진)항의 컨테이너 혼잡을 해소하고 국경을 통한 물품의 흐름을 가속화하는데 계속 주의를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양측은 또한 경제 및 인프라 부문에서 협력 확대 기회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올해는 동방경제포럼 20주년이 되는 해로 U.Khurelsukh 대통령이 온라인으로 확대된 국가 원수 회의에 참석하고 S.Amarsaikhan 부총리가 U.Khurelsukh 대통령을 대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