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르, 몽골 기후변화 대응 역량 강화 세미나

(몽골=하이몽골리아뉴스) 한국광해광업공단(코미르)은 몽골 현지에서 몽골 울란바타르 시청 및 광물석유청 소속 50명을 초청해 기후변화 대응 에너지원 활용 역량 강화를 위한 세미나를 개최했다.

‘한-몽 녹색전환 협력 TF’ 및 코트라 ‘글로벌 ESG+ 사업’의 일환으로 열린 세미나에서 참석자들은 대기환경 오염물질 감소를 위한 석탄 처리 기술과 석탄재를 건축 자재로 재생한 사례 등을 공유하는 등 양국 간 협력관계 강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황규연 코미르 사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몽골의 당면 현안을 이해하고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양국 간 발전적 협력의 장을 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