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과 13일 예정된 한국행 특별기편은 연기

(몽골뉴스=하이몽골리아뉴스) 2020년 11월 11일 제 33차 국가 비상위원회 회의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Covid-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11월 11일부터 13일까지 수도 울란바토르에 격리 조치를 취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주한 몽골 대사관에 11월 12일 목요일과 11월 13일 금요일로 예정된 서울-울란바토르 특별 임무 비행을 일시적으로 연기해 달라는 요청을 보냈다.

주한 몽골 대사관 영사과는 업데이트된 특별 비행 일정이 발표되는대로 대사관에 통보할 예정이다.